꽃 게
  태안꽃게는 다른지역 꽃게보다 껍질이 두껍고 연푸른색을 띠며 맛도 뚜렷이 구별된다. 얼큰하면서도 시원한 국물맛에 사시사철 식도락가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
또한 속이 꽉찬 꽃게를 증기로 쪄서 먹는 찜은 고소하면서도 입세서 살살 녹는 맛에 어린이들이 매우 좋아한다.
 
 
 
 
대하
  큰 새우 "대하"는 단백질과 칼슘이 풍부하며 옛부터 강장식품으로 유명하다.처음에는 껍질을 벗긴 몸통만 날것으로 초장에 찍어 먹고, 남긴 머리와 꼬리 등은 버리지 않고 모았다가 남은 새우와 함께 소금과 구워먹는다.
 
 
 
 
우럭회
  태안반도의 대표어종으로표준말로는[조피볼락]이다. 이곳에서 잡히는 우럭은 살결이 담홍색이며 육질이 좋아 미식가들이 즐겨 찾는다. 어느 음식점에서나 우럭회를 뜨고 남은 머리, 내장 등은 매운탕을 끊여준다. 특히 봄철 우럭은 기름기가 졸졸 흐른다. 술 마신 다음 속풀이 해장 음식으로도 인기이다.
 
 
 
 
낚지탕
  태안의 낙지는 끓이면 크기가 커지고 쫄깃한 맛이 다른 지역의 낙지와 비교가 된다.낙지를 통째로 박속에 넣어 조리한 해안 토속 음식인 밀국낙지탕은 구수하고 맛이 좋아 6월초만 되면 밀국 낙지를 맛보려는 미식가들이 줄을 잇고 있다.
 
 
 
 
실치회
  봄철에만 맛 볼 수 있는 태안의 고유음식으로 일명
"실치회" 바다에서 갓잡은 실치를 쑥갓, 배, 오이,
참기름 등 갖은 양념을 넣고 초고추장에 버부려 먹는 별미이다.
 
 
 
copyright 2003 by
All rights reserved
충남 태안군 태안읍 근흥면 신진도리 525 tel:041-674-1603/675-1603